상단여백
HOME 도정의정
“청년의 열정으로 새로운 도전 나서야”대학생 간담회에서 강조
청년실업문제 같이 고민
아르바이생과 간담회를 가지며 격의없이 대화를 나누는 안희정 도지사.

안희정 충남지사가 청년실업 문제에 직면해 있는 대학생들에게 어려운 현실에 좌절하지 말고 자신의 열정을 쏟을 수 있는 영역을 찾아 새로운 도전에 나서줄 것을 요청했다. 안 지사는 지난달 31일 내포신도시에 위치한 한승갤러리빌딩 2층에서 열린 ‘겨울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하고, 자신도 정치인으로서 일자리 문제 등 사회구조 변화를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겨울방학을 맞아 도청과 직속기관, 사업소에서 행정보조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아르바이트 대학생 45명이 참석, 안 지사와 다양한 주제에 걸쳐 격의 없이 토론했다. 안 지사는 청년실업 문제에 대해 “일자리에 대한 우리의 눈높이가 높아지고 일자리 수 자체도 크게 줄어 생기는 문제”라며 “기성세대로서 청년들에게 실업고통을 겪게 한 것에 대해 미안한 마음이 크다”고 말했다.

이어 “청년실업 문제는 어느 한 사람이 바꾸고자 해서 하루아침에 개선되지 않는다”면서 “사회적으로 풀려는 노력도 중요하지만, 청년들도 어떤 어려운 일이라도 도전하려는 마음가짐을 가져야 한다”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안 지사는 처음 충남지사 선거에 출마했을 당시 자신을 예로 들며 현실에 안주하는 것이 아닌 리스크에 과감히 도전하는 과정을 통해 청년 스스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 지사는 “청년시절에는 도전에 앞서 바닥으로 떨어질 것 같은 두려움을 느끼게 되지만 절대 그렇지 않다. 오히려 그 두려움을 이겨낼 때 더 넓은 창공으로 나아갈 기회를 얻게 될 것”이라고 호소했다.

허성수 기자  sungshuh@hanmail.net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