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읍 장수의자, 주민들 큰 호응
상태바
홍성읍 장수의자, 주민들 큰 호응
  • 황동환 기자
  • 승인 2019.05.20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인 등 교통약자를 위해 설치
설치한 장수의자에 착석해보는 김석환 홍성군수.

군이 지난 10일 홍성읍에 설치한 노인·장애인·임산부 등 교통약자를 위한 장수의자가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장수의자’란 신호를 기다리는 교통약자들이 허리와 다리가 아프다보니 파란신호가 아닌데도 길을 건너는 경우가 많이 발생해 횡단보도 앞 전봇대, 신호등 등에 장수의자를 설치해 신호를 기다리는 동안 쉬어갈 수 있는 접이식 의자로, 군은 교통사고 다발지역 및 무단횡단 상습지역에 10개의 장수의자를 설치했다.

군 관계자는 “무단횡단 등 보행자 교통사고가 줄지 않는 가운데 장수의자 설치를 추진하게 되었다”며 “무단횡단사고 및 불법 주정차가 근절돼 교통안전의식이 향상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의냐 부동의냐 갈림길… “절박한 심정이다”
  • 빛과 그림자
  • 사랑의 언어
  • 축산악취? 축산의 향기? 내포, 새벽운동도 못해?
  • 홍성군 청사이전, 어떻게 진행되는가?
  • 본능의 어깨에 올라탄 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