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보) “첫 확진자, 검사 후 증상 없어 귀가... 빠른 역학조사 필요”
상태바
(3보) “첫 확진자, 검사 후 증상 없어 귀가... 빠른 역학조사 필요”
  • 오마이뉴스 이재환 기자
  • 승인 2020.03.17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이집트 다녀온 이력있는 60대 남성
인천공항에서도 약 2시간 가량 머물러

충남 홍성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왔다. 이집트 두바이를 경유해 입국한 이력이 있는 60대 남성이다.

17일 충남 홍성의료원에 따르면 충남 내포신도시에 살고 있는 A(64, 남)씨는 최근 발열 증상을 느끼고 지난 16일 홍성의료원에서 자비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다. 검사 당시에는 증상이 나타나지 않았지만 다음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홍성의료원 관계자는 "보건당국에서 좀 더 역학 조사를 진행해 봐야 알겠지만 확진자 A씨는 이집트에서 두바이를 경유해 지난 2일 국내로 들어 왔다. 인천공항에서도 2시간정도 머무른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어 "확진자는 방문 당시 발열 등 별다는 증상이 없어 자택으로 돌아갔다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이라며 "이동 경로와 같은 동선파악 및 역학조사가 발 빠르게 이루어져야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홍성 확진자와 접촉한 3명 모두 음성 판정
  • (2보) 코로나19, 홍성 첫 확진자 홍성의료원 음압병실에 격리 중
  • 자기만의 방
  • (속보) 홍성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64세 남성
  • 김학민·최선경,전익수·홍문표 경선‘양자 구도’
  • 코로나19 가짜뉴스 차단나선 홍성군…“확진자 동선 홍성읍과 안겹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