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침체로 어려움 겪는 지역업체들 보호할 것”
상태바
“경기침체로 어려움 겪는 지역업체들 보호할 것”
  • 이잎새 기자
  • 승인 2020.08.06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업체 보호 계획 기자회견
관내업체 경쟁률 강화할 계획
지역업체 보호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 계획에 대해 설명하는 김경환 회계과장.
지역업체 보호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 계획에 대해 설명하는 김경환 회계과장.

지난 5일 오전 10시 군청 행정홍보지원실에서 회계과(과장 김경환)의 “지역경제 활성화 추진에 따른 지역업체 보호 추진계획”에 대해 브리핑하는 내용의 기자회견이 있었다.

군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경기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건설업, 제조업, 소상공인 등의 지역업체 보호·경쟁력 강화를 위해 행정·재정적 지원시책을 마련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회계과가 주축이 돼 지역 업체 보호 계약행정 추진, 지역 건설 산업 활성화, 지역 업체 정부조달 공공구매 참여 활성화의 3대분야 17개 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김경환 회계과장은 먼저 지역 업체 보호 계약행정 추진을 위해 △수의계약 시 관내업체 우선 계약(예외: 면허부재, 특정규격, 신기술특허공법, 과업의 특수성 등) △공동도급 계약방식 추진(100억 원 이상 공사 시 지역 업체 참여비율 49% 의무) △관내 업체 하도급 계약 참여 확대(입찰공고 시 권고사항 명시, 감독부서 점검) △지역제품 우선구매 추진 △지역업체 보호 실무협의회 구성 △지방계약법 허용 범위내 공사의 성격상 공종을 분리해도 하자책임 구분이 용이하고 품질·안전·공정 등의 관리에 지장이 없는 공사에 한해 기본설계 단계부터 금액 분할 발주로 지역 업체 참여 확대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또한, 지역 건설 산업 활성화를 위한 △관내 공공기관의 지역업체 우선계약 추진협의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협의회 운영을 통한 지역 건설산업체의 수주율 제고와 지원·육성 △건설업체의 등록업체, 기계대여업, 인력, 건설자재 등 현황 정비 △발주계획 홍보 △전문건설업체 신규등록 시 현지 실사해 등록요건 확인 필수화와 건설산업 기본법 위반 혐의업체 행정처분 이행을 통한 건설시장 질서 확립을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군은 지역업체 정부조달 공공구매 참여 활성화를 위한 방안으로 중소기업, 여성기업, 장애인기업, 기술개발제품 등을 구매대상으로 선정, 중소기업 제품구매 1435억1900만 원, 여성기업 제품구매 322억6100만 원, 장애인기업 제품 112억7100만 원, 신기술·녹색제품 기술개발제품(성능인증, 우수조달물품 등 16종) 48억200만 원, 중증장애인생산시설 생산품 10억1400만 원을 구매 목표액으로 추진하고, 마케팅 지원과 홍보책자 배포 등을 통한 홍보강화로 관내 업체 구매율을 향상 시킬 계획이다.

김경환 회계과장은 “지역업체 지원체계를 유기적으로 연계해 관내업체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업체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 한 번뿐인 삶
  • 나쁜 기억 속에 숨은 좋은 기억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
  • 체육계 ‘대형 신인’ 배출한 홍성여중 ‘쾌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