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학재 ‘다원’팀 ‘영양봉사 교육프로그램’진행
상태바
삼학재 ‘다원’팀 ‘영양봉사 교육프로그램’진행
  • 이잎새 기자
  • 승인 2020.08.11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원’팀이 식품구성영양소에 대해 아이들에게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알려주고 있다.
‘다원’팀이 식품구성영양소에 대해 아이들에게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알려주고 있다.

청운대학교 비교과지원센터(센터장 신혜성)의 삼학재(三學齋)에 참여한 ‘다원’팀은 지난 6일 식품영양학과 원새봄 교수의 지도 하에 홍성군 지역아동센터에서 ‘영양봉사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삼학재는 국민주권을 제창한 게티스버그 연설에 착안해 학생의, 학생에 의한, 학생을 위한 비교과 프로그램의 줄임말이며 자기설계 비교과 프로그램을 상징적으로 표현하기 위한 목적으로 명명됐다.

‘다원’팀은 ‘영양교육 봉사프로그램 설계·운영’이라는 주제로 식품영양전공을 활용한 영양교육 봉사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아동센터의 어린이들이 식품 영양소의 역할에 대해 이해하고 직접 요리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됐다. 이번 교육에서는 콩에 대한 영양교육을 진행한 후 콩을 이용한 식품인 두부를 만들기를 통해 어린이들의 식품과 친숙해질 수 있는 수업을 운영했다.

지도교수 원새봄(식품영양학과) 교수는“지역사회 어린이를 대상으로 맞춤형 영양교육과 직접 요리체험을 통해 건강한 식생활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의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팀장 식품영양학과 홍승아 학생은 “앞으로도 꾸준히 영양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어린 학생들에게 균형 잡힌 영양섭취의 중요성과 다양한 음식에 대해 알려주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다원’팀의 삼학재 프로그램은 8월 말까지 진행되며, 지금까지 진행했던 영양교육 프로그램의 환류를 통해 앞으로 진행할 영양교육 프로그램을 꾸준히 보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코로나 확진자, 내포신도시서 풋살 했다
  • 내 한 번뿐인 삶
  • 나쁜 기억 속에 숨은 좋은 기억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