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스포츠
충남장애인체전에서 종합 7위 달성 ‘쾌거’

충남 선수단이 제37회 전국장애인체전에 참가해 금 46개, 은 29개, 동 54개를 획득하며 당초 목표인 종합 7위를 달성했다. 지난 15∼19일 충북 충주종합운동장 등 32개 경기장에서 열린 전국장애인체전에서 충남선수단이 총점 9만 6538점을 획득, 종합순위 7위에 올랐다.

남자배구는 2014년부터 이번 대회까지 4연패를 달성했으며, 실업팀을 운영하고 있는 보치아팀은 2015년부터 3연패했다.

충남 선수단 중 다관왕은 육상트랙에 출전한 가봉진, 김성한 선수와 역도에 출전한 이상운 선수가 3관왕에 올랐고, 볼링 김연호, 펜싱 김정아 선수 등 11명이 2관왕을 차지했다. 특히 육상트랙(시각) 종목에 출전한 가봉진 선수는 한국 신기록 3개를 달성하며 대회 3관왕에 올라 충남 선수단의 목표달성을 견인했다.

충남도 관계자는 “이번 장애인체전에서 충남이 당초 목표였던 종합 6위를 무난히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선수들의 열정과 자신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체전 선수들이 연중 상시 훈련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우수 선수 육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옥선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옥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