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예산소식
조소행 본부장, 젊은협업농장 방문충남농협, 홍성 장곡면으로 농사소득 희망찾아 나서
조소행 농협 충남지역본부장이 ‘젊은협업농장’에서 유기농 쌈채소 재배 현장을 둘러보고 출하를 앞둔 샐러리를 직접 시식했다.

조소행 농협 충남지역본부 본부장은 15일 충남 홍성군 장곡면에서 농업에 새 희망을 불어 넣고 있는 ‘젊은협업농장’을 찾아 농가소득 증대와 농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해답을 찾기 위해 농업현장 경영에 나섰다

‘젊은협업농장’은 생산에서 유통까지 모두가 함께 참여해 결실을 맺는 새로운 방식으로 운영되는 협동조합이다. 이 농장의 장점은 농장뿐만 아니라 마을 일에도 적극 동참함으로써 지역과 상생하며 성장하는 것이다.

농장을 이끌고 있는 정영환 매니저는 쌈채를 1년에 5회 이상 출하할 수 있는 기술력으로 농장에서 독립하는 구성원들이 하우스 2~3동을 혼자서도 운영할 수 있도록 농업 전문가로 육성하고 있다.

농장을 찾은 조소행 본부장은 쌈채소의 생육현장을 둘러보고 ‘젊은협업농장’의 고문인 정민철 박사와 함께 시장출하 현황과 생산비 절감을 통한 농가소득 향상 방안을 논의했다.

이어, 쌈채소 중 유기농 샐러리를 직접 시식하며 “성장하는 농업현장을 적극 발굴해 선진 농법을 농한기 농촌지역에 적극 보급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 보겠다”고 말했다.

허성수 기자  sungshuh@hanmail.net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