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청소년
외국인유학생 장기자랑 대상 수상한서대학 부채춤 동아리
중국 등 외국유학생 구성

한서대 어학교육원의 외국인유학생 부채춤동아리가 전국 외국인유학생 장기자랑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차지했다.<사진>

중국, 베트남, 방글라데시, 몽골 등 4개국 출신 외국인 유학생들로 구성된 부채춤동아리 ‘한서꾼’은 지난 12일 제11주년 ‘세계인의 날’을 맞아 법무부 서울출입국·외국인청이 주최하고 숭실대학교가 주관한 ‘전국 외국인유학생 장기자랑경연대회’에서 평소 연마한 실력을 발휘해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날 본선에 진출한 12개 팀은 한국전통무용, 케이팝, 에어로빅, 밸리댄스 등의 장기를 뽐내며 경쟁을 펼쳤다. 그 결과 한서대어학교육원 부채춤 동아리가 대상인 법무부장관상과 응원상을 수상했다.

본선에 앞서 지난달 27일 열린 예선전에서는 25개국 외국인유학생 84팀 172명이 참가했다. 그 결과 한서대를 비롯해 고려대, 건국대 등 10개교 13개국 12팀이 본선에 진출했다.

한편 한서대어학교육원 부채춤 동아리는 지난해 5월 21일 건양대에서 열린 제10주년 세계인의 날 기념 충청남도 외국인 유학생 장기자랑에서 대상을 받은 바 있다.

김옥선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옥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