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의정
홍성군의회, 제252회 임시회 폐회추경예산안 및 조례안 심의·의결
축사 악취문제 해결 촉구 결의안
홍성군의회 의원들이 내포신도시 축사 악취문제 해결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홍성군의회가 15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지난 7일 제252회 임시회를 폐회했다. 제8대 군의회 첫 임시회에서는 2018년도 상반기 군정업무 추진실적 및 하반기 업무계획 청취와 2018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 및 조례안 등을 심의·의결했으며, 내포신도시 축사 악취문제 해결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군의회는 2018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 436억 원 중 기획감사담당관의 목표관리 프로그램 기능개선 등 15건의 항목에 대해 2억8000만 원을 삭감했으며, 조례안 등 일반안건 24건 중 2018년 제1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 변경(안)과 홍성군 소식지 발간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23건의 안건은 원안가결 됐고, 홍성군 공직자윤리위원회 구성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수정가결 됐다.

특히 축사 악취 문제의 해결은 축사시설의 이전·폐업밖에는 없다는 사실에 충남도의 즉각적이고 신속한 대책 수립과 내포신도시 축사 악취문제 해결에 소요되는 비용의 전액 부담 등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김옥선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옥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