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군 신청사 후보지, 주민공모로 결정오는 17일, 청사이전 후보지 주민공모 사전설명회
오는 31일부터 7월 1일까지 청사후보지 공개 모집

홍성군이 관내 읍·면에 홍성군청의 새 보금자리로 적합한 곳을 찾기 위해 오는 31일부터 7월 1일까지 청사이전 후보지를 공개 모집한다.

현재 홍성군 청사는 일제 강점기 때 항일 운동의 기운이 맹렬했던 홍성군의 번영을 막기 위해 일제가 내삼문을 철거하고 동헌을 가로막아 맥을 차단해 지은 것으로, 시설이 노후돼 있고, 공간도 협소해 쾌적한 민원 서비스 제공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재건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이에 군은 지난 2005년부터 매년 20억 원씩 신청사 건립기금을 적립해 현재 398억 원의 기금을 적립한 상태이며, 2016년 군청사입지선정위원회를 구성해 청사이전 후보지 주민공모 실시, 후보지 응모기준 마련, 청사입지 로드맵 결정, 청사이전 군민 의견 수렴 방안에 대해 결정해왔다.

또한 지난 2월부터 홍성군 신청사 건립 후보지 선정 연구용역을 발주해 지역 여건 분석, 청사건립 후보지 평가 기준 등을 마련하고 있으며, 3월 청사이전에 대한 군민 의견 수렴을 완료했고, 지난달 15일에는 청사입지선정위원회에서 청사이전 후보지 주민공모 방법과 절차를 결정했다. 이와 함께 군은 청사이전 공모에 대한 지역 주민의 이해를 돕고자 오는 17일 오후 2시 홍성군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사전 주민설명회를 거쳐 5월 31일부터 7월 1일까지 32일간 청사이전 후보지 주민공모를 실시할 계획이다.

사전설명회에서는 청사이전 추진배경과 그 동안의 추진 경과, 신청서 작성요령, 구비서류 안내, 후보지 응모기준, 향후절차 등 주민공모 관련 세부사항을 설명할 계획이다. 이후 오는 7월 5개소의 예비 후보지를 선정해 예비 후보지 주민설명회를 개최한 후 8월 예비후보지 주민 선호도 조사를 거쳐 9~10월 중 최종평가를 통해 청사이전 후보지를 결정할 예정이다. 청사이전 후보지 결정 후에는 2020년 6월까지 신청사 건립 기본계획을 완료하고 2021년 신청사 건립 실시설계를 실시하여 2022년에 착공을 목표로 본격적인 청사 이전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기원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기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