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대응 현장 점검
상태바
‘신종 코로나’ 대응 현장 점검
  • 황동환 기자
  • 승인 2020.01.30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지사, 29일 공주의료원·예산군보건소 등 방문

중국 우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전 세계로 확산되며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9일 현장을 찾아 방역 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양 지사는 이날 공주의료원과 예산군보건소를 잇따라 방문했다.

선별의료기관인 공주의료원은 감염병 환자 치료가 가능한 6개 음압병상이 설치돼 있으며, 의료원장 등 10명으로 비상대응팀을 구성해 가동 중이다.

공주의료원에서 양 지사는 응급실과 선별진료소, 음압격리병동 등을 차례로 살피며 운영 현황을 듣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선별진료소가 설치된 예산군보건소로 이동해서는 격리진료 운영 상황을 확인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며 대응 활동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도내 선별진료소는 16개 보건소와 16개 의료기관에 설치돼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 한 번뿐인 삶
  • 나쁜 기억 속에 숨은 좋은 기억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
  • 체육계 ‘대형 신인’ 배출한 홍성여중 ‘쾌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