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소방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총력
상태바
홍성소방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총력
  • 한기원 기자
  • 승인 2020.01.31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기경보 ‘주위’→‘경계’… 비상대책운영반 운영

홍성소방서(서장 유현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가 감염병 위기경보 ‘주위’에서 ‘경계’로 격상됨에 따라 선제적 대응태세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홍성소방서에서는 119구조구급센터 구급대를 감염병 확진(의심)환자 이송 전담구급대로 지정하고 감염병 재난 위기대응 실무매뉴얼을 단계별로 대응지침을 내렸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등 사회재난 대응대책회의 및 비상대책운영반을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등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또한 의심 환자 이송 시 감염의 확산·경로를 차단하기 위해 감염보호복 착용을 의무화해 환자 이송 후 소독제를 이용해 구급차량 및 구급장비를 소독·멸균하도록 조치하고 있다.

이진규 현장대응단장은 “홍성지역에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 대응과 예방활동을 철저하게 실시해 군민들의 불안함을 최소화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 한 번뿐인 삶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
  • ‘농로’ 갈등 “이곳은 내 땅이요?”
  • 폭력추방 위해 연대하는 여성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