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산불조심기간… 5월 15일까지 105일간
상태바
봄철 산불조심기간… 5월 15일까지 105일간
  • 한기원 기자
  • 승인 2020.02.14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5월 15일까지 충남도와 시·군, 읍·면·동 등 216개 기관에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하고 비상근무태세를 갖춘다.

최근 10년간 충남도내에서는 3∼4월 114건의 산불이 발생해 44.85㏊의 산림이 불에 타 훼손됐다. 이는 전체 산불 건수의 52%, 피해 면적의 78%에 이르는 수준이다.

지난해만 보더라도 39건의 산불이 발생해 3.71㏊의 산림 피해가 발생했다. 주요 발생 원인은 입산자 실화 69%, 쓰레기 및 담뱃불, 성묘객 실화 등이 31%로 집계됐다. 이에 따라 충남도는 봄철 산불 조기 발견과 신속 진화를 위해 무인 감시카메라 63대를 이용해 감시체계를 강화하고 신속한 초동 진화태세 확립을 위해 임차헬기 3대를 투입해 홍성군, 천안시와 공주시 지역에 전진 배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 한 번뿐인 삶
  • 나쁜 기억 속에 숨은 좋은 기억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
  • 체육계 ‘대형 신인’ 배출한 홍성여중 ‘쾌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