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 뿌리 문화축제 한(韓) 문화’개최
상태바
‘내포 뿌리 문화축제 한(韓) 문화’개최
  • 한기원 기자
  • 승인 2020.05.2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 내년 ‘문화의 달’행사 개최지 공모 선정
10월 15~17일, 홍성-내포신도시-예산 일원에서

충남도가 내년 10월에 ‘내포 뿌리 문화축제 한(韓) 문화’를 개최한다.
충남도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2021년 문화의 달 행사 개최지 공모’에 선정됐다고 지난 15일 밝혔다.

문화의 달 행사는 국민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문화 활동에 대한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매년 10월 전국 지자체를 순회하며 개최한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내포 뿌리 문화축제 한(韓) 문화’는 내년 10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홍성-내포신도시-예산 일원에서 진행한다.

내포 뿌리 문화축제 한 문화는 ‘하나의 문화, 큰 문화, 한국의 문화’를 주제로 하며 한 문화 축제, 충청의 문화행사, 충청의 거리공연, 충청의 예술 공연·전시 등으로 구성했다. 구체적으로는 역사문화축제와 학술행사, 태고의 길 투어, 청소년·직장인 등이 참여하는 공연, 작은 미술관 전시, 뮤지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충남도는 올해 하반기부터 문체부와 함께 문화의 달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행사 준비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충남도 관계자는 “지역의 역사·문화를 핵심 주제를 선정하고, 도내 예술인 및 단체와 함께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한 게 이번 공모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내년 문화의 달 행사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지역 관광산업의 물꼬를 트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의냐 부동의냐 갈림길… “절박한 심정이다”
  • 빛과 그림자
  • 사랑의 언어
  • 축산악취? 축산의 향기? 내포, 새벽운동도 못해?
  • 홍성군 청사이전, 어떻게 진행되는가?
  • 본능의 어깨에 올라탄 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