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방학 석면 해체·제거 사전 설명회 개최
상태바
여름방학 석면 해체·제거 사전 설명회 개최
  • 이잎새 기자
  • 승인 2020.07.09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의 건강에 해가 가지 않도록
홍주고등학교 학생자치실에서 실시된 석면 해체·제거 사전 설명회.
홍주고등학교 학생자치실에서 실시된 석면 해체·제거 사전 설명회.

홍주고등학교(교장 이상헌)는 ‘2020학년도 여름방학 석면 해체·제거 사전 설명회’를 지난 6일 오후 2시부터 학생자치실에서 실시했다.

석면(石綿)이란 뛰어난 내화성, 단열성, 절연성, 유연성 등의 특성으로 인해 건축자재로 많이 사용되던 비금속광물로, 화산활동으로 인해 생겨난 섬유의 형태를 띤 화합물이다. 허나 석면이 호흡기에 들어가 폐에 축적되면 ‘석면폐’라는 질환을 일으켜 호흡곤란과 심부전증을 호소하며 심하면 사망에도 이를 수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사용이 전면 금지되었다. 그러나 과거에 사용된 석면에서 현재까지도 직·간접적인 석면노출이 일어나고 있으며, 그에 따른 석면관련 질환이 지속적으로 발생해 석면노출에 의한 건강피해보상제도가 마련됐다.

홍주고등학교 역시 이러한 사실을 감안해 재학생들이 건물에 혹여나 남아있을 잔여 석면으로 인해 호흡기의 건강을 해치지 않도록 하기 위해 2020년도 여름방학 중에 석면 해체·제거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한다.

이종필 행정실장의 사회로 진행된 설명회에서는 감리를 맡은 석면스토리 대표가 공사 일정, 내용을 공지했으며, 이상헌 교장은 “보다 나은 교육 환경의 조성과 교육의 질을 높이기 위해 모두가 노력해 최선의 공사가 안전하고 신속하게 이루어졌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홍성천, 폭우로 인해 4년만에 범람
  • 내포신도시 ‘별도특례시’ 주장?
  • 삼계탕 드시고 건강한 여름 나세요
  • 버텨내기 
  • 몸의 기억
  • 홍성군 ‘시 승격’ 요원하다 시작부터 ‘무리수?’ 목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