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새 청사 건립 첫 걸음
상태바
홍성군 새 청사 건립 첫 걸음
  • 한기원 기자
  • 승인 2020.07.23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 신청사 건립추진위원회 발족 첫 회의
현 홍성군청과 홍성군의회 전경.

홍성군은 지난 15일 군청 대강당에서 김석환 군수를 비롯한 신청사 건립추진위원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홍성군 신청사 건립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위원에 대한 위촉식을 마치고 회의를 가졌다. 추진위원회는 분야별 전문가와 지방의회 의원, 읍·면 대표, 사회단체장 등 총 50인으로 구성해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인 신청사 건립에 착수했다.

군은 이에 앞서 4월 체계적이고 내실 있는 청사 신축을 위해 분야별 전담직원으로 신청사건립 실무TF팀을 구성, 업무·부속 공간, 주민편의시설 등 현청사 활용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김석환 군수는 “각계각층의 전문가를 비롯해 군민들과 충분히 소통하면서 충남도청 수부도시의 위상에 걸맞은 열린 청사 건립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추진위원회 위원장으로 선출된 김현용 위원(홍성건축사사무소 대표)은 “지역의 미래 랜드마크가 될 신청사 건립에 군민과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과 경험 등을 수렴할 계획이며 추진위원님들의 식견과 지혜를 모아 줄 것”을 당부했다.  

군은 신청사 건립TF팀과 건립추진위원회 발족으로 신청사 건립에 한층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오는 △8월 초 지방재정법상 투자심사를 충남도에 의뢰할 예정이며 △2021년 기본·실시설계 용역을 발주 △2024년 개청을 목표로 △20 22년 상반기 첫 삽을 뜬다는 계획이다.
한편 군은 지난 2005년부터 매년 20억 원 이상의 신청사 건립기금을 적립해 올해 476억 원의 기금을 조성했다. 홍성군청사입지선정위원회는 35차례 회의와 주민선호도조사를 거쳐 지난해 12월 홍성읍 옥암택지개발지구를 새 청사 건립 최종후보지로 결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 한 번뿐인 삶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
  • ‘농로’ 갈등 “이곳은 내 땅이요?”
  • 폭력추방 위해 연대하는 여성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