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 남당, 83개 상가·업소 자발적 휴업
상태바
서부 남당, 83개 상가·업소 자발적 휴업
  • 글=주란 기자/사진=이잎새 기자
  • 승인 2020.09.03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부면 남당리의 남당항해양수산복합공간은 지난달 31일부터 오는 9일까지 10일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남당항해양수산복합공간 상가 83개 업소가 임시휴업에 들어갔다. 이번 임시휴업에 들어간 업소는 음식점, 수산·유통업체 등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손님 급감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민간 차원에서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자발적으로 임시휴업에 참여한 것에 큰 의미가 있다. 왼쪽사진은 임시휴업에 들어간 1일 오후의 모습이고, 오른쪽 사진은 이전의 관광객과 손님들로 북적이던 남당항해양수산복합공간의 모습이 대조를 이루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 한 번뿐인 삶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
  • ‘농로’ 갈등 “이곳은 내 땅이요?”
  • 폭력추방 위해 연대하는 여성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