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청소년
2018 DMZ 청소년탐험대 참가역사와 통일에 관심 학생 캠프 그리브스 방문 탐방
  • 이경은(홍성여고 2)학생기자
  • 승인 2018.05.23 09:15
  • 댓글 0

홍성여자고등학교(교장 심상룡) 학생 18명은 지난 12일 ‘2018 DMZ 청소년탐험대’에 참가해 경기북부지역 DMZ 일원에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수행했다.<사진>

당초 임진각 평화의 종각에서 초평도 전망대까지 자전거 투어를 할 예정이었으나 갑작스러운 비로 인해 민간인 통제구역 내 유일한 미군 반환기지인 캠프 그리브스를 방문해 한국전쟁의 아픔과 DMZ의 아름다움을 주제로 한 샌드아트 공연을 관람하고 캠프 그리브스를 탐방했다.

또한 1970년대 북한이 남침을 위해 뚫은 제3땅굴을 관람하고 도라 전망대와 도라산 역을 방문했다. 특히 경의선 도라산 역을 방문한 학생들은 ‘남쪽의 마지막 역이 아닌 북쪽으로 가는 첫 번째 역’이라는 도라산 역의 의미를 되새겼다.

역사·통일 동아리 ‘HAK(History About Korea)’ 부장 나지수 학생은 “남북 관계와 통일문제가 세계적으로 주목받은 만큼 미래세대를 꾸려나갈 우리도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DMZ 현장을 탐방함으로써 통일의 중요성과 의미를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수 있었던 기회였다”고 말했다.

이경은(홍성여고 2)학생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은(홍성여고 2)학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