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서산시, 태안군 3개 시·군 공동 협력 MOU 체결
상태바
예산군, 서산시, 태안군 3개 시·군 공동 협력 MOU 체결
  • 한기원 기자
  • 승인 2019.05.05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해안 내포철도 건설사업 본격 추진

예산군(군수 황선봉)은 지난달 25일 서산시청에서 서산군, 태안군과 함께 서해안 내포철도 본격 추진을 위한 공동협력 MOU를 체결했다.<사진>

이번 협약에서 예산군·서산시·태안군은 서해안 내포철도 사업의 본격 추진을 약속했으며 주요 내용은 ◇서해안내포철도의 적정성, 타당성 등을 검토하기 위한 공동 연구용역 추진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등을 위한 상호협력 및 공동대응 ◇사업 필요성 대외홍보를 위한 토론회 공동 개최 등이다. 서해안 내포철도는 예산(삽교, 내포신도시)~서산비행~서산~태안(안흥)을 연결하는 철도노선으로 연장 64.5km, 사업비 약 1조 6728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황 군수는 “서해안 내포철도 건설로 충남 서부지역 상생 발전과 철도 수혜지역 확대 및 균형발전에 기여할 것”이라며 “서해선 복선전철과 중부권 동서횡단 철도를 이용해 수도권뿐만 아니라 전국, 나아가 유라시아까지 이어지는 철의 실크로드로 달릴 수 있도록 군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의냐 부동의냐 갈림길… “절박한 심정이다”
  • 빛과 그림자
  • 사랑의 언어
  • 축산악취? 축산의 향기? 내포, 새벽운동도 못해?
  • 홍성군 청사이전, 어떻게 진행되는가?
  • 본능의 어깨에 올라탄 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