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야의 정신 배우는 역사대장정
상태바
백야의 정신 배우는 역사대장정
  • 신우택 인턴기자(청운대)
  • 승인 2019.08.10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박 10일간 청산리 등

홍성군은 지난 2일부터 오는 11일까지 9박 10일간 이뤄지는 ‘제10회 청소년 청산리 역사 대장정’ 출정식을 가졌다.<사진>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역사대장정은 청소년들의 백야 김좌진 장군의 애국정신을 배우고 2020년도 청산리 대첩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대장정은 (사)김좌진장군기념사업회(회장 김을동)가 주관한다. 출정식은 지난달 27일 김좌진 장군 생가지에서 도내 중·고등학생 및 인솔교사 90여 명이 참가했다.

군 관계자는 “대장정을 통해 청소년들이 우리 역사와 문화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기 바란다”며 “독립선열들의 애국정신을 계승해 국가의 미래를 개척하는 인재로 성장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홍성군청사, 아픈 역사 101년 끝내나?
  • 통증이 주는 두려움과 안도감
  • 실종된 박모 소방사 “소방관이 꿈이었다”
  • “농사지으며 밥차에 건강한 먹거리 보내자는 꿈을 이뤘어요”
  • 재경홍성군민회, 임원 이사회 개최
  • 유통시장의 변화, 어떻게 살아남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