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 자살률 감소 대책 시급해
상태바
노인 자살률 감소 대책 시급해
  • 윤신영 기자
  • 승인 2019.08.18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천읍 지역맞춤형 노인자살예방사업 운영

홍성군보건소(소장 조용희)는 지난 14일부터 광천문예회관에서 광천읍 지역주민의 자살률 감소를 위한 허약노인관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지난 2013년부터 5년간 경찰수사기록을 바탕으로 중앙심리부검센터에서 분석 결과 광천의 자살률은 10만 명당 57.4명으로 홍성군에서 가장 높은 상위 5개 읍·면에 해당되었으며 특히 노인자살률은 10만 명당 72.4명으로 홍성군 최상위 2개 읍·면에 해당하여 노인자살률을 감소시키기 위한 대책이 시급했다.

특히 이번 분석보고서에서는 광천읍 노인자살의 가장 큰 원인으로 신체건강문제를 꼽아, 자살인식개선과 신체건강문제를 동시에 개선할 수 있는 프로그램의 필요성을 확인했고, 이에 맞추어 광천지역의 특성과 자원을 고려하여 주도적인 자살예방정책을 추진하기 위한 사업으로, 2019년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광천읍 독거 어르신 우울전수조사 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허약노인관리 프로그램(보건복지부)은 정신과적 고위험군인 광천읍 독거어르신 대상으로 운영되며 신체건강관리(운동, 영양, 구강 등)프로그램과 정신건강관리(우울, 인지)프로그램을 동시에 진행함으로써 노년기 자살의 주원인인 신체건강문제로 인한 우울·자살을 예방하고자 진행하며 프로그램 참가자에게는 소정의 특전이 제공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지역대학인 청운대학교(간호학과 진영란 교수)와 광천읍 행정복지센터와 협업하여 매주 수, 금요일(공휴일제외) 오전 10시부터 한 시간 진행되며 사업 종료 후 광천읍 시범사업 효과성 평가를 통해 향후 전체 읍면으로의 확대 진행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홍성군청사, 아픈 역사 101년 끝내나?
  • 통증이 주는 두려움과 안도감
  • 실종된 박모 소방사 “소방관이 꿈이었다”
  • “농사지으며 밥차에 건강한 먹거리 보내자는 꿈을 이뤘어요”
  • 재경홍성군민회, 임원 이사회 개최
  • 유통시장의 변화, 어떻게 살아남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