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드림학교 지원 내년부터 전체 초·중으로 확대된다
상태바
두드림학교 지원 내년부터 전체 초·중으로 확대된다
  • 황동환 기자
  • 승인 2019.12.06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올해 두드림학교 성과보고회에서 입장 밝혀
시행되면 홍성은 초등학교 21개·중학교 10개 학교 혜택
지난 5일 충남교육청과학교육원에서 열린 두드림학교 성과보고회. 충남도는 이 자리에서 두드림학교 사업 지원대상을 내년부터 도내 전체 초·중으로 확대하기로 입장을 밝혔다.
지난 5일 충남교육청과학교육원에서 열린 두드림학교 성과보고회. 충남도는 이 자리에서 두드림학교 사업 지원대상을 내년부터 도내 전체 초·중으로 확대하기로 입장을 밝혔다.

기초학력 부진 학생을 종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두드림학교 지원사업이 내년부터 공모학교 운영 방식에서 전체 초, 중 학교로 확대 운영된다.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5일 충남교육청과학교육원에서 열린 올해 두드림학교 성과보고회에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두드림학교는 기초학력 부진 학생에게 단위학교 구성원 중심의 학습, 정서, 심리, 돌봄 등 종합적인 지원을 하는 사업이다. 도교육청은 올해 초등학교 226, 중학교 67, 고등학교 15곳 총 308개 학교를 두드림 학교로 선정해 교당 600만 원에서 1500만 원의 예산을 지원했다.

홍성군의 경우 21개 초등학교 가운데 한울초, 홍북초, 금마초, 홍남초 등 17개 초교와 방통중을 제외한 10개 중학교 가운데 홍성중, 내포중, 홍동중, 서해삼육중(사립) 4개 학교가 해당사업 대상에 선정돼 지원을 받았다. 고등학교는 도가 직접 지원대상학교를 선정해 지원해왔다.

그러나 학교공모방식으로는 기초학력 부진 학생에 대한 적절한 대처가 미흡하다고 보고 내년부터는 전체 초등학교, 중학교로 두드림학교 지원을 확대키로 했다.

충남교육청은 기초학력 향상을 위해 두드림학교뿐만 아니라 학습종합클리닉센터 운영, 기초학력-진단보정 시스템, 학습부진 원인별 맞춤형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부진 학생을 최대한 줄일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년 4·15국회의원선거, 막 올랐다
  • 이부균·김윤호·오준석 4급 서기관 승진
  • (제1보)홍성군 군청사 이전 최종 후보지는 ‘옥암리 택지개발지구’
  • 몸과 마음은 서로 의존한다
  • 군청 공무원의 ‘부적절한 처신’ 논란
  • 홍성군청사 최종후보지 ‘옥암택지개발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