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 그리고 내포신도시의 과거와 현재’
상태바
‘예산 그리고 내포신도시의 과거와 현재’
  • 황동환 기자
  • 승인 2020.03.16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이음갤러리 ‘이동규 사진전’ 개최
카메라 앵글에 잡힌 삽교역·오가역·예산역 풍광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교육청 1갤러리 이음에서 오는 27일까지 '이동규 사진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내포 신도시와 예산의 과거와 현재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내포를 품은 예산 지역의 역사와 발자취를 오롯이 담고 있다.

전시 중인 40점의 사진은 1000년의 역사가 살아 숨쉬는 충절과 애향의 고장 예산으로 관람자를 초대하고 있다. 전시회를 통해 현재와 과거가 끊임없이 대화하는 역사의 사진을 만나볼 수 있다.

액자 속 사진은 삽교역, 오가역, 예산역 등 예산 주변의 풍치가 그득하다. 특히 예산군청, 충남교육청의 청사 사진 등이 연도별 기록 사진으로 걸려있다. 사진은 지역사회에 대한 작가의 깊은 애정과 치열한 작가 의식을 고백하고 있다.

작가 이동규는 삽교고등학교 교사로 한국사진작가협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영남미술대전 초대작가, 대한민국선거사진공모전 금상, 문화유산사진 공모전 금상 등 다수의 수상을 하였다.

전시 중인 사진 작품을 둘러보고 있는 김지철 충남도교육감

충남교육청 김지철 교육감은 기록 사진들을 보면서 학생들에게 좋은 학습자료가 될 수 있겠다한국화, 유화, 사진 등 다양한 작품을 전시하고 있는 이음 갤러리가 교육가족의 문화적 소양을 높이고 예술교육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의냐 부동의냐 갈림길… “절박한 심정이다”
  • 빛과 그림자
  • 홍성에 부재한 봉수산 산림관광 정책
  • 홍성군 청사이전, 어떻게 진행되는가?
  • 환상
  • 본능의 어깨에 올라탄 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