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와 음악이 있는 추사고택
상태바
차와 음악이 있는 추사고택
  • 이잎새 기자
  • 승인 2020.06.29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절기 토요일 운영시간 연장
추사고택 다도체험 행사 모습.
추사고택 다도체험 행사 모습.

 

예산군 추사고택은 지난 27일 '차와 음악이 있는 추사고택' 주제의 다도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문화재를 활용해 그 가치를 높인다는 취지로 기획된 이번 행사는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택 마당에서 특강(추사와 차 이야기), 다도시연, 시낭송, 퓨전가요 공연 등이 진행됐다. 특히 이날 행사는 추사인문학교 추사학당 동아리 활동으로 실력을 쌓아온 추사시낭송회와, 예산기타사랑, 엔하모닉팀 등 지역주민이 직접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행사장에서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발열 체크·손 소독과 좌석 띄어앉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가 이뤄졌다.

또한 추사고택은 방문객들이 고택의 야경을 관람하고 바쁜 일상에 쉼을 얻도록 하기 위해 27일부터 오는 8월 31일까지 매주 토요일 고택 및 추사기념관의 운영시간을 오후 6시에서 8시로 연장 운영하며, 추사체험관은 제외된다. 추사고택은 고택의 담장을 비추는 야간 경관조명 설치를 완료해 가동 중이며, 방문객의 안전을 위한 야간조명을 보완해 산책로에 설치하는 등 토요일 야간 운영시간 연장에 따른 준비를 완료했다.

추사고택 관계자는 “저녁시간 은은한 조명에 어우러진 추사고택의 모습을 감상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야간조명이 설치된 추사고택.
야간조명이 설치된 추사고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홍성군 인사발령 〈2020년 7월 1일자〉
  • [속보] 홍성군의회 이병국 부의장 탈당
  • 충남혁신도시 입지 ‘내포신도시’ 공식화
  • 몸과 마음의 균형 
  • 세계인구의 증가 역사
  • 안전지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