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C 집진시설 보강해 미세먼지 획기적 감소
상태바
RPC 집진시설 보강해 미세먼지 획기적 감소
  • 이잎새 기자
  • 승인 2020.07.07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PC주변 공기질 개선과 농업인, 작업자 안전 제고 기대
RPC(미곡종합처리장) 작업 모습
RPC(미곡종합처리장) 작업 모습.

예산군이 미곡종합처리장 집진시설 개보수사업을 지난달 26일 조기 준공 완료함에 따라 미세먼지를 크게 저감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개보수사업은 쌀 산업 핵심기반 시설인 RPC가 농업분야 주요 미세먼지 유발 시설로 지적되면서 개선요구가 높아지는데 따른 것으로, 군은 선제적인 대응에 나서 집진시설 개보수를 조기에 준공 완료했다.

기존 미곡종합처리장 등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는 사업장 규모가 상대적으로 소규모라서 화력발전소나 제철소 등에 비해 체계적인 관리와 지원이 이뤄지지 못했다. 이에 군은 집진시설 국비 공모사업을 통해 RPC 집진시설 개보수사업에 선정됐으며, 사업비 8억5000만 원을 투입해 예산군농협통합RPC와 대동RPC에 백필터(Bag Filter)방식의 집진시설을 설치했다.

일반적으로 종합처리장에 설치된 집진시설은 흡입한 먼지를 원심력으로 분리하던 싸이클론 방식이며 집진 효율이 60% 수준으로 낮지만, 이번 사업을 통해 교체한 거름천을 이용해 먼지 입자를 걸러내는 백필터방식은 집진 효율이 90% 이상까지 오르는 등 미세먼지의 RPC 내외부 배출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군은 이번 사업이 수확기 이전에 조기 준공되면서 산물벼 반입·건조, 가공과정에서 발생하는 다량의 분진과 미세먼지를 막고 RPC 주변 공기질 개선과 농업인의 안전보호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올해부터 벼 재배농가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안심하고 출하할 수 있게 됐다”며“앞으로도 농업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최소화해 농업환경을 보전하고 농업인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홍성천, 폭우로 인해 4년만에 범람
  • 내포신도시 ‘별도특례시’ 주장?
  • 삼계탕 드시고 건강한 여름 나세요
  • 버텨내기 
  • 몸의 기억
  • 홍성군 ‘시 승격’ 요원하다 시작부터 ‘무리수?’ 목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