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내 고향은 홍성, 출향인
해수부 전기정 출향인 관리관 승진해양안전심판원장으로 승진 발령…은하면 금국리 출신
은하면 금국리 출신 전기정(51·사진) 씨가 해양안전심판원장(1급)으로 승진했다. 정부는 지난 15일 공석이던 해양안전심판원장에 전기정 부산지방해양수산청장을 승진 임명했다. 전 원장은 갈산초·중과 천안북일고, 고려대를 졸업하고 미국 시러큐스대학에서 행정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1989년 행정고시 32회로 공직에 입문해 부산해양청 선박선원과장, 해양수산부 해양정책과장을 거쳐 국토해양부 정책기획관,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해 8월부터 부산해양수산청장을 맡아왔다. 전 원장은 해양·수산정책 및 해운물류 분야에서 다양한 실무 경험과 전문지식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전 원장은 “중앙해양안전심판원장으로 승진해 책임감을 크게 느끼고 해양안전을 위해 더 열심히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홍성 출신을 늘 가슴에 품고 고향에 부끄럽지 않게 공직생활을 하고 지역발전을 위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용덕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용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