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다문화가족 ‘친정나들이’ 지원
상태바
홍성군, 다문화가족 ‘친정나들이’ 지원
  • 한기원 기자
  • 승인 2020.03.2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8년부터 지원… 총 83가구 284명 혜택
27일까지 방문신청 받아… 올해 5가정 선정
지난해 실시된 다문화가족 친정 보내주기 지정서 전달식.
지난해 실시된 다문화가족 친정 보내주기 지정서 전달식.

홍성군은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오랫동안 모국의 가족을 만나지 못한 관내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올해도 다문화가족 친정 보내주기사업을 추진한다군은 지난 20085가구의 친정 나들이를 지원한 것을 시작으로 매년 20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현재까지 83가구 284명 결혼이주여성들의 고국방문을 지원해 오고 있다.

이번 사업 신청대상은 20171월 이전에 결혼해 홍성군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정 중 3년 이상 친정에 다녀오지 못한 가정으로 오는 27일까지 관할 주소지 읍·면 주민지원팀 또는 맞춤형 복지팀에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군은 올해 5가정을 선정할 계획이며 최종 대상자로 선정되면 부부와 자녀의 왕복 항공료를 포함해 1가구당 최대 400만 원까지 지원해 다문화가족들은 자유로운 일정에 따라 고국을 방문하게 된다.

다문화가족 친정 보내주기사업은 결혼이주 여성들의 고국에 대한 향수를 달래주고 가족구성원 간 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여 한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으로 다문화 가족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자세한 사항은 군 가정행복과 여성복지팀(041-630-1948)으로 문의하면 자세하게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편 군은 다문화가족 및 중도입국자녀의 안정적인 한국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언어발달 지원 및 한국어 교육 부모교육 다문화가족 방문교육 다문화 청소년성장프로그램 통번역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홍성 확진자와 접촉한 3명 모두 음성 판정
  • (2보) 코로나19, 홍성 첫 확진자 홍성의료원 음압병실에 격리 중
  • 자기만의 방
  • (속보) 홍성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64세 남성
  • 김학민·최선경,전익수·홍문표 경선‘양자 구도’
  • 코로나19 가짜뉴스 차단나선 홍성군…“확진자 동선 홍성읍과 안겹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