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경찰서, 관내 수해 복구 지원에 총력
상태바
홍성경찰서, 관내 수해 복구 지원에 총력
  • 이잎새 기자
  • 승인 2020.08.07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북읍·홍동면 수해 피해 가정 도와
홍북읍에서 토사물로 인한 피해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인 홍성경찰서 직원들.
홍북읍에서 토사물로 인한 피해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인 홍성경찰서 직원들.

홍성경찰서(서장 김기종)는 지난 6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관내 읍·면의 복구 작업에 착수했다.

피해 복구에 동원된 경찰관과 의경 40여명은 홍북읍의 한 야산에서 강우로 인해 흘러내려온 토사물로 인해 민가의 담벼락이 무너지고, 수로에 가득 찬 현장을 복구하는 작업을 시행했다. 홍동면에서도 토사물로 인한 가정집 침수 현장을 청소하는 등 복구 지원활동을 펼쳤으며, 이로 인해 주민들의 고통을 한시름 덜어줬다.

피해 주민은 “이렇게 힘들고 고마운 일을 경찰관들이 도와주니 무거웠던 마음이 가라앉고 걱정이 사라진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날 김기종 서장은 피해 현장을 방문해 “작은 노력이지만 피해 가정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지역치안 뿐만 아니라 군민들의 피해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 한 번뿐인 삶
  • 내가 바뀌니 아이가 바뀌네요
  • 우리는 당신들한테 뿔났다
  • “치유대상 맞춤 프로그램 끊임없는 연구·개발할 것”
  • ‘농로’ 갈등 “이곳은 내 땅이요?”
  • 폭력추방 위해 연대하는 여성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