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예산소식
문화유산 활용한 체험프로그램건축박물관·향교서 개최
오는 4월말부터 11월까지

예산군은 문화재청 공모사업인 ‘생생문화재사업’과‘서원·향교 활용사업’에 각각 대목장을 활용한 프로그램과 예산향교 프로그램이 선정됐다고 지난달 29일 밝혔다. 올해로 3년째를 맞은 ‘우리의 전통건축을 체험하라’ 대목장 생생체험 프로그램은 중요무형문화재 제74호로 지정된 대목장을 주제로 기획됐다.

이번에 진행되는 프로그램은 초등학생, 중·고교생, 대학생, 성인 연령별 맞춤 프로그램으로 ‘우리의 전통건축을 체험하라’ 대목장 생생체험은 △1박2일 대목장캠프 △찾아가는 대목장 고건축교실 △대목장 인형극장 ‘대목장의 삶’ △기획전시 ‘대목장 생생전시회’ △세계유산으로 만나는 인류의 고건축 △자유학기제 연계 ‘문화유산 어플제작 체험’ 프로그램이 있다. 각 프로그램별 연령에 맞춘 강좌 및 체험으로 쉽게 다가가기 어려웠던 고건축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올해로 2년차를 맞이하는 예산향교에서는 ‘예산향교(禮山鄕校)에서 화양연화(花樣年華)를 스케치하다!’를 주제로 한 웰빙 케이터링 교육을 통해 예산향교가 인생 이모작 학교로 변화하게 된다. 또한 ‘묵향 가득한 충효길을 따라서’ 1박 2일 캠프, ‘우리는 효심이 충심이!’, 예산문화유산 관련 북아트 작품 등 전시, 꽃차 대접, 전문 연주자와 효를 스토리텔링한 매직아트 공연 등 향교가 문화예술 공간으로 탈바꿈 하는 ‘예산향교와 만나장(場)’으로 구성됐다. 프로그램은 오는 4월 말부터 11월까지 진행된다.

김옥선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옥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