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의정
복기왕, 어린이와 여성이 안전한 충청남도당진시 어린이집 간담회
보육료현실화 의견 제시

복기왕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예비후보는 지난 20일 당진시 어린이집 원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보육 문제에 대한 대화를 나누며 “어린이와 여성을 우선하는 안전한 충남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날 어린이집 원장들은 유치원은 친환경급식비를 지원받고 있으나 어린이집은 지원이 없다는 점을 비롯해 보육료 현실화 문제, 등·하원시 차량 운행도우미 문제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복 예비후보는 “사립과 공립의 차액분을 지원해주는 공약을 세워 놓고 있다”며 “친환경급식에 대해서도 어린이집까지 확대해야 한다는 것에 대해 절대적으로 공감한다. 그 방향으로 고민해보겠다”고 말했다. 물가 상승에 따른 보육료 현실화에 대해서는 “공감하고 중앙에 현장의 어려움에 대해 요구해서 실현되도록 하겠다”며 “이런 문제에 대해서는 공론화를 통한 사회적 합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복 예비후보는 “아이에게 물어봤다. 어떤 도시가 행복한 도시냐고? 어른이 행복하면 우리들도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 말에 감동받았다”며 “어린이집 교사가 행복하고 어른이 행복한 도시가 아이들이 행복한 도시다.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그런 도시를 만드는 것이 성공한 도정이다”고 밝혔다.

김옥선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옥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