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의정
양승조 충남도지사 당선인 인수위 출범저출산대책위 등 6개
인수위원 51명 임명장
‘더 행복한 충남 준비위원회’를 출범하고 본격적인 도정인수에 착수한 양승조 충남도지사 당선인이19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 당선인이 지난 19일 ‘더행복한충남준비위원회’를 출범하고 본격적인 도지사직 인수절차에 들어갔다.

인수위는 제38대 충남도지사 공식 임기가 시작되기 이전인 이달 30일까지 12일간 신임도지사 취임준비와 도정인수에 나선다. 양승조 당선인은 이날 오전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첫 공식기자회견에 이어 인수위원장과 인수위원 등 51명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양승조 당선인은 “인수위는 민선7기 4년간 도정철학을 담보하고 선거과정에서 제시된 정책을 도민의 삶에 녹여낼 것”이라며 “보다 꼼꼼하고 면밀한 검토를 거쳐 실천력을 담보할 것”이라고 강조하며 “민선7기 도정의 핵심은 도민의 ‘삶의 질’의 향상”이라며 “낙오자가 없는 충남을 만들도록 도민만 바라보고 가겠다”고 밝혔다. 도지사 공석에 대해 양 당선인은 “도정공백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높다는 점을 충분히 인식하고 있다”며 “이를 불식시키도록 안정적인 도정인수를 착실히 진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발표된 인수위원 가운데는 명예위원장으로 지역 민주화운동의 원로인 이명남 당진교회 목사가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인수위원장에는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국회의원(논산·계룡·금산)이, 부위원장은 지진호 건양대 부총장과 김영만 치과협회중앙회 부회장 등 2명이 위촉됐다. 당선자 비서실장은 황천순 천안시의원, 대변인에는 맹창호 전 언론인, 인수위 총괄간사에 이영구 전 충남도 정책협력팀장이 각각 임명됐다. 홍성군에서는 홍기운 혜전대 교수가 문화환경위원장을 위촉받았고, 이번 지선에서 충남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1순위로 당선된 황영란 의원 당선인이 복지안전분과위원으로 참여하게 된다. 이와 함께 세부실천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정책자문단이 별도로 구성된다.

허성수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