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기증
상태바
현기증
  • 김명숙 <홍성도서관 문예아카데미 회원>
  • 승인 2015.04.13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두워지면
그치지 않는
울음인지
숨 가쁜 짐승소리

한 번 침투한 바이러스는
항생제로도 안 들어
강도 높은
폭풍의 고통을 치르고 나자

닳아서 너덜너덜
끈질긴 생명력은
말씨에도
얼굴빛에도 찾아들었다

밤이면
고양이 눈이
응급실 불빛처럼 반짝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