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상태바
어머니
  • 김태주<홍성도서관 문예아카데미 회원>
  • 승인 2017.08.27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머니는 원래 그러신 줄 알았습니다
가방 벗어던지고 동무들과 딱지치기를 할 때
부엌에 계셨고

돌아와서 숙제하고 있으면 밭에 계셨고
공일 날 늦잠 자고 일어나면 들에 계셨습니다
어머니는 바빠야 되는 줄만 알았습니다
이제 내게서 그때 어머니의 모습이 보입니다
그리고 철없음에 서러워 눈물이 흐릅니다
시간을 다시 되돌릴 수 없다는 것을
늦게야 깨달았습니다

앞으론 제가 어머니 앞에서 바빠지겠습니다
주름살 가득 지금 제 앞에 계셔서 정말 다행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